낙성대 헌책방 ‘흙서점’

취재차 신림동 근처에 갔다가, 예전에 자주 갔던 헌책방을 다시 만났습니다.

20140728_145519

2012년 2학기에 학점교류생으로 일주일에 이틀씩 서울대학교에서 수업을 들었습니다. 캠퍼스로 가는 마을버스에 타기 전 10분 정도씩 이 서점을 둘러본 적이 많았구요.

예전 글에서 언급한 ‘혼비 영문법’을 4000원에 산 곳이기도 합니다.

이날에도 영어 관련 책과 언어학 입문서를 한 권씩 구했습니다.

20140729_003147

‘한국식 영어의 허점과 오류’, 1991년 8월 20일 증보판으로 발행된 무척 오래된 책입니다. 그래도 내용은 꽤 튼실하고 흥미롭습니다. 이곳에서 샘플을 보실 수 있습니다.

‘언어-이론과 그 응용’, 대학에서 영어학 입문 강의 부교재로 처음 알게 됐던 책입니다. 당시 교수님께서 수업에 꼭 필요하진 않다고 하셔서 구입하지 않았지요. 그래도 사서 스스로 읽어보고 싶단 생각을 항상 했던 만큼 이번 기회에 장만했습니다.

언제나 그렇듯, 막상 사긴 했지만 구입한 당일을 빼곤 제대로 들춰보지 못하고 있습니다.

가벼운 일상을 공유하고 싶어 짤막한 글과 함께 공개합니다.